Pan Ocean


Pan Ocean News

Pan Ocean News

보도자료
제목 팬오션, LNG선 추가 장기계약 체결 등록일 2020-12-30
                    팬오션, LNG선 추가 장기계약 체결

 
- 해외 화주와 LNG선 1척 추가 장기대선계약 체결
- 추가 계약 체결로 국제 경쟁력 강화
 

지난 15일 글로벌 에너지 기업인 쉘(Shell)과 17만 4천CBM급 LNG선 2척에 대한 장기대선계약을 체결했던 팬오션이 추가로 해외 화주와 동형선 1척에 대한 장기대선계약을 추가로 체결해 화제다.
 

팬오션은 12월 30일 유로넥스트 리스본 상장사인 포르투갈 에너지 종합기업 GALP와 17만 4천CBM급 LNG선 1척에 대한 장기대선계약(TC)을 체결한다고 공시했다. 계약기간은 2023년 2월부터 2028년 2월까지로 5년 이며, 약 1억 1천 5백만불(약 1,256억원) 규모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계약은 GALP가 추가로 최대 6년 연장할 수 있는 옵션을 갖고 있어 최장 11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이번 장기 계약에 투입될 선박은 삼성중공업에서 건조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이 건조하게 되는 17만4천CBM급 LNG선박은 멤브레인(Mark-Ⅲ Flex) 타입의 화물창에 재액화 시스템이 장착돼 화물량 손실을 최소화했으며 스마트십 솔루션 '에스베슬(SVESSEL)'이 탑재돼 경제적이고 안전한 운항을 지원받을 수 있는 선박이다. 선박의 납기는 2023년 4월말까지 이며 선가는 1억8천4백만달러(약 2,040억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추가 계약에 따라 팬오션은 지난 주 쉘과 체결한 17만 4천CBM급 LNG선과 함께 올해에만 총 3척에 대한 LNG선 장기계약을 확보하게 됐다. 팬오션은 쉘에 이어 해외 화주로부터 경쟁력을 인정 받으면서 연이은 계약에 성공했다. 팬오션 측은 이번 추가 계약 체결로 LNG 사업 부문에서의 국제 경쟁력을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목록으로
Share